briskeen

뉴질랜드 질랜디아 11일차 11/9/17

NEWZEALAND

뉴질랜드 질랜디아 11일차 11/9/17



오늘은 폴리선생님과 일했다.


내일도 폴리 선생님과 일한다.


그래서 이곳 저곳 다 정리하고 폴리 사단 분들께 불려다녔다.


오렌지~~~ 이것좀 !


오렌지~~~ 이것좀


그래서 계속 왔다갔다하다가 보니까 시간이 정말로 금방갔다.


오늘은 음악듣기 보다는 영어 듣기에 중점을 두어 영어 듣기를 하는데


영어 진짜 뭐 이렇게 어려운지 모르겠다.


일단 듣기는 하는데 .


여튼 오늘 업무들은 그냥 판들 정리하고 이쪽에서 저쪽으로 밀고


계속 그거 반복하고 화분도 한 200개 정도 내렸고


나머지는 계속 정리 반복 한듯 싶다.


마지막에 폴리 선생님께서 조금 일을 주셔서 4시 15분쯤에 일이 다 끝났다.


오늘은 그래도 할 만 했던 것 같다. 허리가 조금 아팠던 것 빼고는


일강도: ★★★☆☆


오늘부터 기준일까지는 142일(만 4개월20일) 남았습니다.

질랜디아가 아니라 NTA에서 찍은 사진이긴한데 진짜 저렇게 빗자루 이용해서 


쓸기도 하고 자리 이동도 시키고 별 거 다한다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